우리나라 전기차 전문가는 있다, 없다?

우리나라 전기차 전문가는 있다, 없다?

안녕하세요.
전기로 달리는 세상, 전달세 입니다.

친환경을 강조함과 동시에 초기 구입 금액은 비교적 많이 들지만 유지관리비가 적게 들어 전기자동차는 충분한 메리트가 있습니다. 하지만 전기차 사고가 났을때, 그리고 원인모를 이상증세가 생겼을 때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사고가 났을시에는 원칙적으로 보험사로 전화를 할 것이고, 보험사에서는 전기차를 어디로 입고할까요?
또, 고장이 나거나 원인모를 이유로 이상 증세가 생겼을 때 우리는 어디로 수리를 맡겨야 할까요?

이에 대하여 우리나라에 전기차 전문가가 있을까 하는 의문이 생깁니다.
그럼, 당장 전기차를 구매하지 않아도, 반드시 알고 있어야 하는 전기차의 기본적인 사항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전기차 전문 수리자가 없다?


한국은 OECD 국가 중 전기차 보급률이 단 기간 내 높고, 현재 전기차 오너들도 해가 거듭할수록 많아지는 추세입니다. 하지만 국내 국가공인 전기차 전문 정비사, 전기차 전문 구조전문가, 전기차 전문 견인전문가가 거의 없는게 현재 실정입니다.

하지만 이는 우리나라에만 국한된 문제는 아닌것 같습니다. 전 세계적으로 전기차 수리능력을 가진 정비사의 수는 매우 적은게 현실입니다.

수십년, 수백년간 내연기관 자동차는 발전해왔고 그 가운데서 내연기관 자동차를 전문적으로 다루는 사람들이 생겨나고 또한 전문적인 인력 양성과정 또한 이루어짐에 따라 당연히 전문가들이 많이 양성되는게 당연했습니다.

하지만 전기차는 출시된 지 불과 10여년 밖에 되지 않았고, 그 중에서도 지금과 같이 발전을 이룬것은 채 몇년이 되지 않기 때문입니다.

내연 자동차 vs 전기 자동차

지금 현재 내연기관 자동차 즉, 디젤이나 가솔린 자동차를 이용하시는 오너분들 중 소모품이 떨어지거나 일정 주기로 점검을 받아야 하는 경우 어디로 방문 하십니까?

주변 카센터나 해당 차량의 브랜드에 맞는 정비소로 방문하실 것이라 생각합니다. 그럼, 전기차의 소모품이나 점검은 동네 카센터에서 가능할까요?

답은 아닙니다.
현재 우리나라의 시스템 상 전기자동차의 수리에 대한 전문적인 체계가 잡혀있지 않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고장이나 수리가 필요할 시 제조를 했던 곳, 즉 제조사측으로 다시 돌아가 점검을 받는게 일반적입니다.
하지만 이러한 시스템이 언제까지 유효하고, 해마다 늘어나는 전기차에 맞추어 가능할지 모르겠습니다.

총평

우리나라 정부와 전기차 관련 단체에서는 친환경적인 면모과 적은 유지비 및 관리비 등을 내세우며 4차 산업혁명과 연계하여 전기차 시장을 키워나가려 노력했고, 또 이에 상응하여 많은 발전이 있었습니다.

또한 약 3년여간 국고보조금과 각 시도지자체 보조금을 지원하며 현재와 같은 전기차 시장을 육성해오며, 한전의 특례요금의 적용등으로 실질적으로 전기차 유지관리 측면에서 메리트가 있었던 점은 사실입니다.

하지만 전기차 관련 직종 개발과 지원은 거의 없으며, 사고가 발생 했을시 실질적으로 매우 중요한 구조전문가를 양성하고 있지도 않은 것이 실정입니다.

앞선 포스팅에서 말씀 드렸듯, 향후 2020년 전기차 시장은 2019년, 2018년 보다 실질적인 측면에서 전기차 구매자에게 불리하게 작용한다고 보여집니다. 

이런 상황속에서 전기차의 사후관리 측면마저 제대로 구현되어 있지 않다면, 당장이라도 전기차의 보급만을 운운할 것이 아니라, 실질적인 사후관리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감사합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